2019.06.21 (금)

  • 구름많음동두천 19.2℃
  • 구름조금강릉 20.4℃
  • 박무서울 19.5℃
  • 박무대전 20.0℃
  • 연무대구 22.8℃
  • 박무울산 22.4℃
  • 박무광주 19.3℃
  • 연무부산 21.9℃
  • 구름많음고창 17.6℃
  • 박무제주 21.0℃
  • 구름조금강화 18.5℃
  • 흐림보은 17.5℃
  • 구름조금금산 18.5℃
  • 맑음강진군 18.8℃
  • 구름많음경주시 20.3℃
  • 구름많음거제 20.3℃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환경부-한강유역환경청, 복합화학사고 민‧관‧군 합동훈련
[환경포커스=수도권] 환경부와 한강유역환경청은 대규모 지진·화재·화학 복합사고를 가정한 민‧관‧군 합동훈련을 5월 28일 오후 2시부터 경기도 파주시 월롱면 엘지(LG)디스플레이(주) 파주사업장에서 실시했다. 이번 합동훈련은 2019년도 을지태극연습 중 국가위기 대응연습의 하나로 실시하는 것으로 을지태극연습(5월 27~30일)은 기존 을지연습과 태극연습을 결합하여 올해 새롭게 실시되는 포괄안보개념의 정부연습본보기(모델)로서, 1부 연습은 대규모 복합재난상황에 대처하는 ‘국가위기 대응연습’, 2부 연습은 ‘전시대비연습’으로 나누어서 시행된다. 훈련상황은 국가위기 대응연습에 따라 전국적으로 진도 6.9의 강진이 발생한 상황에서, 그 여파로 엘지디스플레이(주) 파주사업장 내부에서 실란가스가 누출·폭발하여 인근에 있던 불산 탱크로리도 파손 및 화재가 발생하여 불산 가스가 인근 지역으로 확산되는 상황을 가정했다. 훈련 전반기 상황은 화학사고 전문 대응팀이 실란과 불산으로 오염된 현장에서 화재 진압 및 부상자 구조 등을 진행하고 오염물질 확산범위를 확인하여 지역주민을 대피시킨 후 유출된 화학물질을 제거하는 과정까지다. 훈련 후반기 상황은 유출된 화학물질이 제거된 후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김명수, 손 꼭 잡고 데이트 ‘설렘 폭격’
[환경포커스] ‘단, 하나의 사랑’ 신혜선과 김명수의 직진 사랑이 시작된다. KBS 2TV 수목드라마 ‘단, 하나의 사랑’이 설렘 폭탄을 안기며 안방극장의 뜨거운 반응을 불러일으켰다. 천사의 소명을 뒤로한 채 이연서(신혜선 분)와의 사랑을 택한 단(김명수 분)의 결심, 이어 서로의 마음을 확인하는 둘만의 키스 엔딩이 시청자들을 잠 못 들게 한 것이다. 핑크빛 기운을 이어 '단, 하나의 사랑' 제작진은 20일 방송을 앞두고, 서로를 향한 직진 사랑을 시작한 이연서와 단의 알콩달콩한 데이트 장면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연서와 단은 손을 꼭 잡고 길을 걷고 있다. 이연서의 손을 잡는 단의 모습, 이에 수줍게 웃음을 터뜨리는 이연서의 모습이 보는 이들의 마음을 간질간질 설레게 한다. 함께 있는 것만으로도 절로 미소가 지어지는 단연 커플의 행복한 모습은 본 장면을 더욱 기대하게 만들고 있다. 또 다른 사진에는 단을 따뜻하게 안아주는 이연서의 모습이 포착됐다. 단을 바라보는 눈빛, 단을 토닥거리는 손길에는 그를 향한 이연서의 애정이 듬뿍 담겨 있다. 뿐만 아니라 어딘가 찡한 감정까지 느껴지는 이연서의 표정은 과연 이들이 어떤 대화를 나눈 것인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