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17 (수)

  • 구름많음동두천 27.0℃
  • 구름많음강릉 24.7℃
  • 연무서울 26.3℃
  • 구름많음대전 25.7℃
  • 구름많음대구 25.2℃
  • 구름많음울산 25.2℃
  • 구름많음광주 26.0℃
  • 구름많음부산 24.9℃
  • 구름많음고창 26.7℃
  • 구름많음제주 26.7℃
  • 구름많음강화 25.6℃
  • 구름많음보은 25.5℃
  • 구름많음금산 25.8℃
  • 구름많음강진군 26.6℃
  • 구름많음경주시 25.2℃
  • 구름많음거제 25.1℃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종합뉴스

'팀 K리그 vs 유벤투스' 우리 형 호날두가 한국에 온다!

[환경포커스] 축구 팬들의 심장을 뒤흔들 ‘우리 형’ 호날두가 한국에 온다.

K리그 선수들과 이탈리아 명문 유벤투스와의 경기가 26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펼쳐진다. 최근 U-20 월드컵 준우승 등을 거치며 축구에 대해 한껏 높아진 국민들의 관심을 증명하듯 ‘팀 K리그 vs 유벤투스’ 경기 입장권이 오픈 2시간 30분 만에 매진됐다.

이탈리아 세리에A에 속한 유벤투스는 최다 우승이란 타이틀을 지닌 명문 클럽으로 지난 1996년 잠실종합운동장에서 한국 국가대표팀과 친선경기를 치른 지 23년만의 내한이다. 특히 크리스티아누 호날두, 잔루이지 부폰, 지오르지오 키엘리니 등 세계 최고 축구 스타들의 경기를 볼 수 있다는 점에서 기대를 한껏 모으고 있다.

이에 대적하는 팀 K리그도 만만치 않다. 지난 16일 한국프로축구연맹에서 발표한 팀 K리그 명단에 박주영(FC 서울), 이동국(전북 현대), 조현우(대구 FC), 박주호(울산 현대) 등 K리그를 대표하는 선수들의 선발 소식이 전해졌다. 이탈리아 명문팀과 K리그 스타들의 자존심 대결, 뜨거운 여름 밤 축구 팬들의 눈이 상암으로 집중되고 있다.

팀 K리그와 유벤투스 FC의 친선경기는 오는 26일 금요일 밤 KBS 2TV에서 단독 생중계된다. 더불어 KBS는 ‘으라차차 만수로’팀과의 협업을 통해 호날두와 김수로의 만남 등을 준비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