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6 (월)

  • 맑음동두천 9.8℃
  • 맑음강릉 13.0℃
  • 맑음서울 10.5℃
  • 맑음대전 10.0℃
  • 맑음대구 10.3℃
  • 맑음울산 13.2℃
  • 맑음광주 9.9℃
  • 맑음부산 14.2℃
  • 맑음고창 10.2℃
  • 맑음제주 11.5℃
  • 맑음강화 10.4℃
  • 맑음보은 8.1℃
  • 맑음금산 8.7℃
  • 구름조금강진군 10.8℃
  • 맑음경주시 11.8℃
  • 맑음거제 12.6℃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서울시, 필터 삽입 가능한 마스크 60만개 제작해 공적마스크 소외계층에 지원

필터 삽입 가능한 마스크 60만개, 교체형 필터 300만개 제작
마스크 1개당 교체형 필터 5개씩 제공, 공적마스크 소외계층 지원
자원봉사센터, 마을공동체 등 주민참여형 마스크 제작단체에 필터 지원
25일 정세균 국무총리, 박원순 시장 봉제공장 방문, 착한마스크 캠페인 참여

[환경포커스=서울] 서울시는 보건용 마스크 수급 불균형이 지속됨에 따라 봉제업체를 통해 필터 삽입이 가능한 마스크 60만개와 교체형 필터 300만개를 제작해 공적마스크 소외계층에 지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번에 제작하는 필터 교체형 마스크는 KF80 이상의 필터를 사용한 제품으로 시는 4월 30일까지 마스크 1개와 교체형 필터 5개로 구성된 필터 교체형 마스크 60만 세트를 제작한다.

-1단계(3.23~3.29) : 필터 교체용 면 마스크 10만개와 교체형 필터 50만개를 제작한다.

-2단계(3.30~4.30) : 기온상승에 대비하여 신소재를 적용한 서울형 마스크 50만개와 교체형 필터 250만개를 제작한다.

시는 필터 교체형 마스크를 마스크가 필요하나 공적마스크를 구하기 어려운 단기체류 외국인과 취약계층에 우선 지원하고, 마스크 1개당 교체형 필터 5개를 제공한다.

 

필터 교체형 마스크는 서울소재 111개 봉제업체에서 생산되며, 3월 25일엔 정세균 국무총리, 박원순 서울시장이 용산구 서계동에 위치한 봉제공장(코워킹팩토리)에 방문해 마스크 생산과정을 살핀다. 이후 종로구 동화면세점 앞에서 진행 중인 ‘착한마스크 캠페인’에도 참여한다.

 

용산구에 위치한 ‘코워킹팩토리’는 ▴봉제인 양성교육 ▴공동작업장 운영 ▴패션 창업 인큐베이팅 지원 ▴마을공방 운영 등 서울역 일대 도시재생사업 일환으로 지역 봉제산업 육성 및 지역 재생을 위한 민관협력 거점 공간으로 운영되고 있다.

 

한편 시는 마스크의 수급난 해소를 위해 대상별로 구분해 마스크 지원 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① 비교적 감염 위험이 높지 않은 경우의 건강한 일반인들은 면 마스크 착용을 권장한다. 이와 관련해 시는 보건용 마스크를 더 필요한 곳에 양보하는 ‘착한마스크 캠페인’에 면 마스크와 손 소독제를 지원하고 있다.

② 마스크가 필요하나 공적마스크를 구입하기 어려운 계층(단기체류 외국인, 취약계층)에겐 필터 교체형 마스크를 지원한다.

③ 보건용 마스크는 건강 취약계층(어르신, 임신부 등)과 감염 고위험 직업군(이동노동자, 밀집환경 노동자)에게 지원한다.

 

또, 시는 각 자치구의 자원봉사센터, 마을공동체, 새마을 부녀회 등에서 필터교체형 마스크 생산시 필터를 지원한다. 현재 서울에서는 총 23개의 주민참여 단체에서 마스크를 제작하여 지역의 취약계층에 전달하고 있으며 수요조사를 통해 서울시에서 확보한 마스크 필터 중 30,000개를 지원한다.

 

박원순 서울시장은 “보건용 마스크 구하기가 여전히 어려운 상황에서 필터 교체형 마스크는 그야말로 오랜 가뭄 끝 내리는 단비와도 같다”면서, “단순히 현재의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을 막는 제품 그 이상의 의미로 서울시와 봉제업계 간의 협력과 상생, 신뢰의 가치를 만드는 작업의 시작이 되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환경뉴스

더보기
서울시, '에코마일리지' 업… 자전거 타고, 1회용품 줄여도 가능
[환경포커스=서울] 서울시가 「에코마일리지」 도입 10년을 맞아 에너지 절약을 넘어 일상 속 친환경‧저탄소 생활 실천 전반을 포괄하는 플랫폼으로 업그레이드한다. 지난 10년 간 서울시민의 20%가 넘는 211만 명이 「에코마일리지」 회원으로 가입해 전기·도시가스 등 에너지 84만TOE 절감, 온실가스 176만tCO2를 감축하는 성과를 거뒀다. 전기‧도시가스 등 건물 에너지 사용 절감에 한정되어 있는 에코마일리지 적립 분야를 자전거‧대중교통 이용, 재활용, 1회용품 사용하지 않기 같은 생활 속에서 실천할 수 있는 다양한 분야로 대폭 확대한다. 우선 올 하반기에는 에코마일리지에 ‘자전거 마일리지제’를 새롭게 도입하고, 내년에는 주행거리 감축정도에 따라 인센티브를 제공하고 있는 ‘승용차 마일리지’와도 연계한다. 1회용품 줄이기 실천에 따른 마일리지 적립을 추진하고 ‘미세먼지 계절관리제’ 특별포인트도 새롭게 지급한다. 특히, 빅데이터 분석기술을 접목해 스마트폰 하나로 나의 친환경 행동패턴을 확인하고, 실천을 유도할 수 있도록 기술적 업그레이드도 병행할 계획이다. 서울시는 이런 내용을 골자로 하는 「서울시 에코마일리지 2.0」을 발표, 올해부터 본격 추진한다고 밝혔다

정책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