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3 (목)

  • 흐림동두천 26.7℃
  • 구름조금강릉 34.3℃
  • 흐림서울 29.1℃
  • 흐림대전 30.9℃
  • 구름많음대구 33.9℃
  • 구름조금울산 32.3℃
  • 구름많음광주 31.0℃
  • 구름조금부산 29.6℃
  • 구름많음고창 31.4℃
  • 구름조금제주 35.3℃
  • 흐림강화 28.2℃
  • 흐림보은 29.6℃
  • 흐림금산 31.9℃
  • 흐림강진군 29.3℃
  • 구름조금경주시 33.0℃
  • 구름조금거제 29.0℃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서울시, 눈으로 보고 즐기는 생활 속 체감형 ‘태양광 랜드마크’ 조성

일상서 태양광 친숙하게 느끼는 ‘체감형 시설’ 10월 조성…보도블록형 태양광‧LED 설치
월드컵공원에 태양광 전력으로 광장 바닥에 다양한 영상+음향 연출 ‘솔라 스퀘어’
뚝섬한강공원 자전거도로 250m에 태양광으로 켜지는 조명으로 안전라이딩 ‘솔라 로드’
태양광 발전량‧효율 모니터링으로 향후 태양광 도로 조성 시 기초자료로 활용

[환경포커스=서울] 서울시가 월드컵공원(솔라 스퀘어)과 뚝섬한강공원(솔라 로드)에 오는 10월까지 시민들이 보다 태양광을 친숙하게 느낄 수 있도록 눈으로 보고 즐기는 생활 속 체감형 ‘태양광 랜드마크’를 조성한다고 전했다.

 

두 곳 모두 바닥에 보도블록 대신 태양광 보도블록과 LED 보도블록을 함께 깔고, 태양광으로 생산한 전력으로 해가 진 후 LED조명을 다양하게 연출하는 방식으로 시민들에게 볼거리를 제공할 예정이다. 태양광 및 LED블록은 일반 보도블록 대비 휨강도는 KS기준의 15배(45Mpa), 미끄럼 저항성은 KS기준의 2배(42BPN), IP68의 방진‧방수등급 인증 받은 제품으로, 태양광 모듈은 16.41%의 발전효율을 가진다.

 

태양광 랜드마크는 2022년까지 태양광을 1GW로 확대 보급하는 내용을 골자로 서울시가 발표한 「2022 태양의 도시, 서울」 종합계획의 세부 과제 중 하나로, 서울시내에 처음으로 생기는 것이다.

 

우선 월드컵공원 별자리광장에 생기는 ‘솔라 스퀘어(Solar Square)’는 원의 테두리엔 태양광 보도블록 1,088장을, 원 안쪽엔 LED 보도블록 2,453장을 설치하는 방식으로 조성된다.

 

시민들은 태양광으로 생산된 전력을 통해 광장 바닥에 연출되는 자연, 별자리, 프러포즈, 생일축하 등 다양한 콘텐츠의 LED 영상을 감상할 수 있다. 태양광으로 생산한 전력으로 영상을 연출하는 사례는 국내 최초 시도인 만큼 설계단계부터 전문가와 관리부서의 의견을 적극 검토해 차질 없이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낮 동안 생산된 전력은 에너지저장시스템(ESS)에 저장됐다가 해가지면 저장된 전력을 통해 LED블록과 주변 음향기기 등 부대시설이 작동된다. 태양광 블록은 1일 31.4kWh의 전력을 생산한다. LED 영상 콘텐츠는 1일 24.5kWh를 소비하게 된다. 시는 또 솔라 스퀘어 전경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포토존을 인근에 함께 설치하고 와이파이 존도 구성해 시민들에게 휴식공간과 편의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솔라 스퀘어가 설치될 월드컵공원은 월드컵경기장, 하늘공원, 문화비축기지 등과 가까워 주변 시설을 이용하는 시민들이 쉽게 접근할 수 있다. 또 공원 내 있는 국내 최초 에너지자립 공공건축물인 서울에너지드림센터와 함께 ‘신재생에너지 랜드마크’로 다가갈 것으로 기대된다.

 

뚝섬한강공원 수변무대 일대 자전거도로에 설치될 ‘솔라 로드(Solar Road)’에는 도로 중간에 총 348장의 태양광 보도블록이, 자전거도로 선을 따라 584장의 LED 보도블록이 깔린다. 태양광 블록은 1일 10kWh의 전력을 생산하고, LED블록은 1일7kWh의 전력을 소비한다.

 

해가 지면 태양광 전력으로 켜지는 LED 조명을 따라 안전하게 자전거를 탈 수 있다. 또 뚝섬한강공원에는 태양광 그늘막, 태양광 전기차 충전소, 태양광 상징 조형물 등 ‘신재생에너지 테마공원’이 조성돼 있어 태양광을 종합적으로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서울시는 두 개 랜드마크를 6월 중순 중 착공에 들어가 10월 중으로 준공한다는 목표다. 설계단계부터 전문가, 자전거 동호회 회원 등의 의견을 적극 반영하고 SNS와 시민 이벤트 등을 통해 시민들에게도 적극 알릴 계획이다. 개장 후에는 시민의 의견을 수렴한 콘텐츠를 운영하고 정기적으로 문화행사를 개최할 예정이다.

 

향후 태양광 블록 시설의 발전량과 발전효율을 모니터링해 태양광 도로 구축 시 기초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다. 이렇게 되면 전기차 유·무선 충전, 스마트 도로·시티 구축 등 많은 분야에 적용 가능할 것으로 전망된다.

 

황보연 서울시 기후환경본부장은 “시민들이 많이 찾는 월드컵공원과 뚝섬한강공원에 시민체감형 태양광 시설을 설치함으로써 태양광에 대한 긍정적인 인식을 높이고자 했다”며 “서울 명소 곳곳에 태양광 시설을 조성해 앞으로도 서울을 태양광 상징 도시로 만듦과 동시에 많은 사람들이 찾는 대표적인 관광명소로 만들어 나가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환경뉴스

더보기
서울시, 8월 18일부터 전체 어린이집 대상 휴원 명령 해제
[환경포커스=서울] 서울시는 8월 18일 화요일부터 전체 어린이집을 대상으로 휴원 명령을 해제하고 이날 6.1 수도권 방역강화 조치에 따라 함께 휴원 연장했던 인천광역시와 경기도 어린이집도 함께 개원한다고 전했다. 서울시 차원의 휴원은 해제하나 코로나19 감염 확산 상황에 따라 자치구 단위로 별도 휴원 또는 보다 강화된 방역지침 시행은 가능하다. 그간 보육현장에서는 개원 필요성에 대한 요구가 많았다. 무엇보다 휴원이 장기화되면서 보호자의 가정 돌봄부담이 커진 상황이다. 실제로 맞벌이 등으로 가정돌봄이 어려운 아동을 대상으로 한 긴급보육 이용률이 계속 높아져 80%를 넘어선 상황이다. 또한 방역지침을 준수하면서도 보육프로그램이나 어린이집 대상 보육 컨설팅‧평가 등은 정상적으로 운영되기를 바라는 보육현장에서의 요구도 많았다. 그동안 서울시는 어린이집 휴원 해제에 대비해 어린이집 방역조치 실태에 대한 현장점검을 지속 실시해 왔고, 점검결과 어린이집 내 방역조치도 충분히 준수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6월 22일부터 7월 17일까지 전체 어린이집 방역관리 실태를 점검하고 교직원 감염병 예방교육 미흡 등 87건을 현장에서 시정 조치했다. 또한, 어린이집이 재개원 하

정책

더보기

종합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