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1 (토)

  • -동두천 21.4℃
  • -강릉 21.4℃
  • 구름많음서울 22.5℃
  • 구름많음대전 25.3℃
  • 구름많음대구 23.6℃
  • 구름조금울산 22.5℃
  • 흐림광주 22.7℃
  • 박무부산 21.8℃
  • -고창 22.9℃
  • 박무제주 23.2℃
  • -강화 22.7℃
  • -보은 22.0℃
  • -금산 23.4℃
  • -강진군 22.6℃
  • -경주시 21.2℃
  • -거제 22.3℃
기상청 제공
네이버블로그로 이동

종합뉴스

"사운드 오브 뮤직 - 음악의 탄생" 정은지가 ‘노래의 섬’이라 불리는 바누아트 ‘마에보 ...

[환경포커스] 노래의 섬 바누아투에서 새로운 음악이 탄생했다.

지난 6일, '사운드 오브 뮤직 음악의 탄생'에서는 자연의 소리를 찾아 뮤지션들이 바누아투로 떠났다.

유재환, 선우정아, 정은지, 디폴, 유승우 다섯 뮤지션들이 소리 채집을 위해 가장 먼저 찾은 곳은 에메랄드 물빛이 매력적인 ‘리리 블루홀’. 이곳에서 그들의 귀를 사로잡은 자연의 소리가 있었으니, 원주민들이 오직 두 손으로 물장구를 쳐서 만든 ‘워터 뮤직’이었다.

이들이 하는 ‘워터 뮤직’ 즉, ‘물의 노래’는 자연의 소리를 들으며 놀다가 물에서 소리를 찾게 됐다고 한다. 원주민들은 손바닥 모양을 다르게 해 각기 다른 소리를 냈고, 낯선 음악을 접한 모두는 감탄을 금치 못했다.

이후 정은지와 유승우는 ‘노래의 섬’이라 불리우는 ‘마에보 섬’에 도착했다. 원주민들은 그들을 노래로 환대했다. 마을 추장은 “기록할 문자와 책이 없기 때문에 모든 걸 노래로 표현하고 있다”라고 설명했다. “언덕, 바다 등 가는 곳마다 노래가 있다”는 말을 들은 정은지와 유승우는 “너무 좋다. 이걸 노래의 주제로 해도 좋을 것 같다”고 입을 모았다. 마을 아이들과 친해지는 시간을 가졌고, 석양을 보며 함께 ‘소녀’를 부르면서 추억을 쌓았다.

소리를 찾기 위해 숲을 찾은 디폴, 유재환, 선우정아는 ‘나무의 노래’를 만났다. 세 사람은 ‘나카탐볼 나무’를 두드렸을 때 울려 퍼지는 소리에 반했다. 그들은 본격적으로 자리를 잡고 나무를 두드리는 소리, 풀피리 소리, 잎사귀 부딪히는 소리 등 청정 자연의 소리를 채집했다. 이 과정에서 청진기, 현악기 활을 비롯해서, 더욱 극대화된 소리 채집을 위해 디폴이 직접 제작한 파라볼릭 마이크까지 동원되는 진귀한 광경이 펼쳐졌다.

자연 속에서 영감을 받은 뮤지션들은 각자 채집한 소리를 모아 즉흥 연주를 하며 음악을 완성해갔다. 이들은 깜짝 버스킹 공연을 진행했고, ‘사운드 오브 뮤직’의 첫 번째 노래인 ‘빵빵’을 만들어냈다. 서로 모르는 사이여도 먼저 인사를 건네는 바누아투의 문화를 담아낸 노래라고 설명했다.

남태평양의 작은 섬 ‘바누아투’에서 펼쳐지는 'SBS 특별기획' ‘사운드 오브 뮤직-음악의 탄생’ 2부는 10월 13일(일요일) 저녁 11시 5분에 만날 수 있다.

환경뉴스

더보기
한국환경산업기술원, 환경기술 지원 특허만으로 금융지원 가능해져
[환경포커스=수도권] 한국환경산업기술원(원장 유제철)은 22일 오전 인천 서구 환경산업연구단지에서 김경호 환경기술산업본부장(사진 왼쪽)과 전우홍 하나은행 경인영업본부 지역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환경기업 녹색금융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연구단지 입주기업 중 유망 환경기술을 개발하였으나 담보가 부족하여 자금조달 및 사업화 진행에 어려움을 겪는 업체가 다수 있는 것에 방법을 모색하던 중 하나은행과의 업무협력체계 구축을 통해 기업이 보유한 특허권을 담보로 자금대출을 하는 ‘IP담보대출’ 등 중소기업을 위한 금융지원 및 외화송금 예금 등 외환 서비스 지원을 하게 된 것이다. 김경호 환경산업기술원 본부장은 “자금력이 약한 입주 기업 대상으로 유동성 확보 지원 및 금융 외환 서비스 이용 편의성 제고로 시장성 있는 제품 기술 특허권을 가지고 있는 기업은 생산에 도움을 줄 수 있고 환경산업발전에 새로운 지원 방법으로 자리매김 할 것”이라고 하면서 “이번 협약이 녹색금융이 한발자국 더 나아가는 좋은 연결 고리가 될 것이다”고 의미와 기대를 강조했다. 협약 내용은 연구단지 입주기업 대상 하나은행 금융 상품 적극 지원으로 기술 금융 및 신용대출(IP담보대출) R&


종합뉴스

더보기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 첫 방송! 박원숙X문숙X혜은이X김영란’ 전격 출연!
[환경포커스] 다시 돌아온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가 오는 7월 1일 수요일 밤 첫 방송 된다. "박원숙의 같이 삽시다"는 혼자 사는 중년 여배우들의 동거 생활을 통해 중장년 세대가 직면한 현실과 노후 고민에 대해 솔직하게 이야기하고, 서로의 상처와 고민을 함께 나누며 위로하는 모습으로 큰 공감과 사랑을 받아왔다. 새롭게 시작하는 "같이 삽시다"는 왕 언니 박원숙과 자칭 한식의 대가로 돌아온 김영란, 그리고 생애 첫 리얼리티 프로그램에 고정 출연하는 혜은이와 문숙까지 전격 합류해 기대를 높이고 있다. 첫 방송을 하루 앞둔 6월 30일에는 박원숙, 문숙, 혜은이, 문숙까지 모든 출연자가 KBS1 "아침마당"에 출연한다. 중년의 여배우들과 가수 혜은이까지 역대급 출연자 조합으로 주목받고 있으며 촬영 뒷이야기와 같이 살면서 펼쳐진 에피소드까지 가감 없이 공개할 예정이다. 이어 온라인 제작발표회를 생중계로 진행해 시청자들과 적극 소통에 나선다. 연예계 선후배를 떠나 수 십 년 넘게 이어온 인연을 바탕으로 서로를 향한 속마음과 같이 살게 된 특별한 계기까지 모두 털어놓을 예정. 평균 나이 68세의 연륜에서 나오는 거침없는 입담으로 전례 없는 온라인 제작발표회를 보여주